대구시 60세 이상 고위험군에 대한 종합대책 추진

대구시가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으로 전환한 이후 확진자가 증가하고 60대 이상 확진자의 비율이 높아지면서 위증증 사망자가 함께 증가하자 60세 이상 고위험군에 대한 종합대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단계적 일상회복 이후 일 평균 확진자는 지난 10월 52.1명에서 11월 61.5명으로 증가하고 이 중 60대 이…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