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중남구 무소속 단일화 논란에 정치권 설전

대구 중·남구 보궐선거에 출마한 보수성향 무소속 후보들의 단일화 논란을 두고 여야 정치권이 설전을 벌이며 충돌했다. 국민의힘을 탈당해 무소속 출마한 후보들이 단일화 움직임을 보이자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은 지난 22일 논평을 통해 “중·남구 빨간색 후보들이 단일화는 ‘바보들의 행진 시작'”이라고 비난했다. 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