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109명 확진… 유흥시설·노래방 감염 일파만파

대구에서 추석 이후 외국인 지인 모임 등으로 코로나19 감염 사례가 급증해 확진자가 연일 세 자릿수를 기록하고 있다. 29일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109명(해외유입 1명 포함) 늘어나 누적 확진자는 1만5426명으로 증가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세 자릿수를 기록한 것은 지난 24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