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교조 경북지부 “경찰이 초등교사 성추행, 교육청은 2차 가해”

경북의 한 초등학교 교사가 현직 경찰관인 학부모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는데, 교육청과 경찰청이 오히려 2차 가해를 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전국교직원노동조합 경북지부는 14일 보도자료를 통해 “현직 경찰관이 자녀의 담임교사를 찾아와 머리를 쓰다듬고 손을 만지는 등 성추행을 했지만 이 사실을 확인한 경북교육청과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