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검사동일체 윤석열, 당당하다면 조사 응해야”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인 추미애 전 법무부장관은 이른바 ‘고발 사주 의혹’과 관련, “의혹의 핵심은 손준성 수사정보정책관이 누구의 지시로 작성했느냐는 것”이라며 “검찰총장이 모르게 할 수 없는 일”이라고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겨냥했다. 손준성 대검 수사정보정책관은 윤석열 검찰총장 시절 검찰이 여권 정치인 고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