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지주사 서울 대신 포항에 설립한다

포스코가 지주회사를 서울에 설립하려던 계획을 철회하고 지주사의 본사 소재지를 경북 포항에 두기로 했다. 김학동 포스코 부회장과 전중선 사장은 25일 포항시청을 방문해 이강덕 포항시장, 정해종 포항시의회 의장, 강창호 포스코지주사 포항이전 범시민대책위원회 위원장을 만나 포스코 지주사인 포스코홀딩스와 미래기…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