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부모에게 외면당한 김천의 ‘자유학구제’

농어촌뿐만 아니라 지방 소도시 주변을 찾아보면 전교 학생 수가 작게는 십여 명 전후부터, 많아 봐야 백 명이 채 되지 않는 정도의 학생을 보유한 학교가 있다. 젊은층이 도심지로 빠르게 빠져나감에 따라, 지방 소도시의 학교들이 매년 줄어들고, 학생이 없는 학교는 도심지와 조금 더 가까운 학교와 통폐합되거나 폐교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