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단체, 달성습지와 디아크 잇는 교량 설치 계획 철회 촉구

대구시가 달서구와 달성군에 걸쳐 있는 달성습지와 달성군 강정고령보에 위치한 디아크문화관을 잇는 300억 원 규모의 자전거 도로 겸용 인도교 설치를 추진하자 환경단체가 건설계획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대구환경운동연합은 “대구시가 교량으로 계획하고 있는 구간은 멸종위기종이자 천연기념물인 흑두루미가 도래했…

기사 더보기